본문 바로가기
반응형

미국 승무원 일기2

아르헨티나!!!! 3일을 쉬고, 4일째 휴무일에는 다음 날 있을 스탠바이를 위해 애틀란타로 왔습니다. 같이 졸업한 동기가 저에게 직업이 4개라고 했는데 주부, 엄마, 본업인 승무원, 그리고 커뮤터! 비행기 타고 5시간을 출근하는 것도 그만큼 힘들기 때문이죠. 그리고 저 역시도 커뮤터는 또 하나의 일이라고 인정합니다. 말이 5시간이지, 5시간 출근 비행을 위해서 집에서 3시간 전에 나서야 하니까 8시간을 출근길에 보내는거잖아요. 아무튼 인천 비행과 이후의 짧은 휴무, 3일 비행, 그리고 다시 3일 휴무 후 내려 오는거라 뭔가 피로가 풀리지 않아, 다음 날 스탠바이 때 불리지 않기를 바라는 마음이 컸어요. 불리더라도 스탠바이 둘째날 불려가고, 첫째날은 그냥 4시간 뒤에 스탠바이 끝나면 호텔로 돌아가 푹~ 자고 싶단 생각 뿐이.. 2024. 6. 12.
비행기 타고 왕복 10시간 출퇴근 한 날! 제가 살고 있는 도시가 아닌, 다른 도시를 베이스로 배정 받으면 그 도시로 비행기를 타고 출퇴근을 해야 합니다. 아침 출근, 저녁 퇴근 하는 경우는 거의 없고, 한번 출근하면 2~3일 짜리 비행을 하고 오거나, 스탠바이와 비행 스케쥴이 겹치면 6일 후에 퇴근을 하게 돼요. 정확하게 말하면 비행이나 스탠바이 하루 전에 베이스 도시에 가 있어야 하니 7일 후에 퇴근이죠. 가정이 있고, 어린 아이를 키우는 엄마로서 이런 스케쥴이라니… 저도 처음엔 너무 절망적이였답니다. 엄청난 경쟁률을 뚫고 합격을 했고, 남편의 반대에도 최후 통첩을 날리면서까지 이 일을 포기하지 않겠다고 했는데… 그리고 그 힘든 7주간의 트레이닝도 겨우 끝냈는데… 이렇게 매번 6~7일씩 집에 가지 못한다면 이 일을 계속 할 수 있을지 회의가 .. 2024. 5. 19.
반응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