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충 만들어 먹는 막요리

미국의 유명한 레스토랑 텍사스 로드 하우스 롤 따라 만들기-제빵기로 더 간단히 만들어요~

by 스마일 엘리 2016. 12. 8.
반응형

미국의 체인 레스토랑 중에 텍사스 로드 하우스라는 스테이크 체인 레스토랑이 있어요.

이곳에 식전 빵으로 롤이 나오는데 정말 정말 맛있거든요.

저는 메인 푸드보다 이 롤을 먹으러 이곳에 간답니다.

롤과 함께 제공되는 시나몬 버터에 찍어 먹으면 으음~

살 걱정은 그냥 안드로메다로 보내 버리고, 철판 깔고 한번 더 리필을 요청하게 만드는 맛이죠.

 

그런데 이 롤을 집에서 만드는 레시피를 입수했답니다.

핀터레스트 (미국의 구글 다음으로 유명한 이미지 베이스 검색 웹사이트? )에서 텍사스 로드 하우스 롤 카피캣 레시피를 몇가지 찾아서 시도해 봤는데요, 그 중에서 제일 맛있었던 레시피로다가 오늘 공개 해 볼려구요.

 

게다가 제빵기가 있으니 (오로지 인절미를 더 빨리 더 쉽게 먹겠다는 일념으로 구입한 것!) 빵 만드는 건 일도 아니더라구요.  그냥 재료 다 때려 넣고 저는 와플이와 제제 데리고 잠시 마트 쇼핑을 다녀 오니, 제빵기가 기특하게도 1차 발효까지 다 해 놓아서 저는 그냥 모양만 만들고 굽기만 하면 시간은 좀 걸리지만 육체적 노동은 거의 없이 빵이 완성 되어요.

 

자~ 그럼 그냥 때려 넣기만 하면 되는 재료 공개 합니다 .

 

우유 1컵, 버터 1.5큰술, 물1/4컵, 설탕 1/4컵, 꿀 1/4컵, 밀가루 3과 3/4 컵, 계란 1개, 소금 1작은술, 이스트 1/2큰술

 

 *버터와 우유, 계란은 실온에 두어서 사용해야 하는데 저는 냉장고에서 꺼내자 마다 제빵기에 넣고, 제빵 시작 시간을 1시간 뒤로 설정해 둬요. 그럼 알아서 실온이 되니까 기다릴 필요 없고, 재료 미리 준비 해 둘 필요도 없더라구요.

 

(제빵기 없이 손으로 만드시는 분들은 우유를 약간 미지근하게 데워서 설탕을 넣고 거기에 이스트를 넣어서 발효를 약간 시켜 준 다음에 재료를 섞으심 실패 없이 발효빵을 만들 수 있습니다. )

 

 

 

제빵기에 액체류부터 넣고, 그 다음에 밀가루를 마지막에 넣어서 작동시켜 둡니다.

저는 파나소닉 제빵기인데 1차 발효시간까지 2시간 20분 걸리더라구요.

애둘 데리고 잠시 마트에 다녀 왔습니다... 라고 쓰지만 실은 와플이 추격전을 하다 왔다는 사실 ㅠ.ㅠ

 

 

집에 돌아와니 가스 빵빵~ 1차 발효까지 끝낸 매직을 보여 주는 제빵기

쓰담 쓰담~

 

 

반죽이 달라 붙지 않도록 밀가루 바닥에 샤샤삭~ 흩뿌려서 마구마구 치대어 가스를 빼 줍니다.

 

 

가스 뺀 반죽은 젖은 면보를 덮어서 20분간 휴지 (고급 제빵 용어?), 그냥 냅두면 됩니다.

 

 

20분이 지나면 15조각으로 나누어서 둥글 둥글 성형 시켜 줍니다.

저는 저 레시피로 했더니 한 덩어리에 75g~77g 정도로 했더니 15 덩어리 만들어 지더라구요.

(실은 덩어리 반죽 총 무게 달아서 나누기 15를 계산기 두드렸다는 사실... ==> 제빵하다가 갑자기 수학 공부 하는 느낌이였음)

 

 

성형된 반죽은 녹인 버터를 윗부분에 골고루 바른 후 50분간 2차 발효 해 줍니다.

저는 오븐을 2분간 켜 둔 뒤, 끄고 그 안에 넣어 두어요.

저 따라 하실 분, 오븐 켜고 끄는거 잊으심 안돼용~

안그럼, 실컷 다 만든 빵 망합니다.

 

 

2차 발효를 끝내고 아름답게 부풀어 있는 모습

이제 오븐에 넣어서 굽기만 하면 끝~

350도 (한국 오븐은 180도)로 예열한 오븐에 15분간 구워 줍니다.

 

 

짠짜라잔~

오븐에서 꺼내자마자 버터로 문질 문질~ 해서 윤기를 더 해 주면 완성!!!

(버터 녹일 필요 없이 스틱으로 그냥 쓱쓱~ 문질 문질 해 주심 돼요)

 

 

뜨거울 때 뜯어서 먹으면 대박~ 입니다.

식어도 물론 맛있구요.

 

텍사스 로드 하우스 롤의 완벽한 재현을 위해 찰떡 궁합 시나몬 슈가 버터도 구입 했어요.

집에서 만들어도 되지만 시판 제품이 있는데 사서 고생하지 않겠다는 저의 귀차니즘

 

 

저녁 식사 전에 식전 빵으로 먹고, 다음날 아침, 와플이의 아침 식사로도 먹고, 저는 시도때도 없이 먹었습니다.

 

 

 

 

맛은 제가 보장합니다!!!

반응형

댓글13

  • 재밌어요 2016.12.08 09:47

    아침에 엘리님 글 올라왔나 궁금해서 빼꼼이 들어왔더니 이런 대박 레시피가 똬~~~~ 이글 절대 절대 혹시라도 지우지 마세요 오늘 따라해볼거예요 레시피 감사드려요 알라뷰
    답글

    • 스마일 엘리 2016.12.08 10:16 신고

      재밌어요님. 빵 반죽 두 덩이로 나눠서 한 덩이는 랩에 싸서 냉동실 얼려 두시고 나머지 한덩이로 50그람~55그람씩 나눠서 성형하세요. 제가 이 포스팅을 몇달전에 예약 해 놓은거러 그 뒤로 여러번 만들어 먹었는데 저 레시피로 하니까 반죽양이 많아서 빵이 크더라구여. (미쿡인 사이즈인가봉가? ㅋㅋㅋ) 그래서 그 뒤로는 두덩이로 나눠서 합니다. 50그람으로 하니까 딱 먹기 좋은 사이즈가 되더라구요.

  • missmou 2016.12.08 11:17

    침이 줄줄~~~~
    멕시칸레스토랑 음식에서도 침이 걷잘을 수 없이 줄줄~~~
    내년엔 꼭 아들 대동아고 가서 먹어야 겠다고 결심했는데
    상상만으로도 먹고 싶어집니다..
    오븐이 없고 제빵은 안해봐서 꾹꾹 눌러 참읍니다.
    내년 4월을 기대하면서요...
    4월에 잠시 뉴욕으로 날아갑니다~

    답글

  • 재밌어요 2016.12.08 15:55

    엘리님 지금 시작하려는데 밀가루 양 질문이 있어요 한국에서는 그램으로 계량하는데 컵으로 할려니까 잘 모르겠어요 ㅋㅋㅋㅋ 수학못한 티가 납니다 ㅋㅋㅋ
    밀가루 양이 3과 3/4컵이라고 하셔서요 저희집에 미국식 계량컵이 있는데 여기보면 1컵 사이즈, 1/2컵 사이즈, 1/3컵 사이즈, 1/4컵 사이즈 이렇게 있는데요 무슨 사이즈컵으로 몇번 담아야 되나요? 제 계산으로는 1컵 사이즈로 3번을 담고 1/4컵으로 3번을 담아서 넣는건가요?
    답글

  • 맛있어요 2017.01.25 04:58

    텍사스로드하우스 빵때문에 한달에 한두번은 스테이크먹으러가는데...
    남편이 집에서 이 빵 못만드냐는 한마디에 폭풍검색으로 엘리님 레시피 찾았네요.
    일욜 만들었는데 생각보다 양이 많아서 언제 다먹지 했는데...벌써 다먹었네요..
    감사감사~~~
    답글

    • 스마일 엘리 2017.01.25 12:46 신고

      저 레시피로 해서 두덩어리로 나눠서 한덩어리는 얼려두고 반만 사용하시면 딱 적당하더라구요. 그리고 얼려둔건 자연해동 해서 다시 동그랗게 성형해서 굽기만 하면 되구요. 맛있게 드셨다니 기분 좋습니다.

  • 쓰리스타 2017.01.31 11:34

    오늘 다녀온 곳..
    빵 먹다가 메인 못 먹을까봐 빵은 포장..
    5시에 가서 저렴히 먹고 왔답니다^^
    답글

  • 나야 2019.06.22 11:33

    만들었는데 넘 맛나게 잘 됐어요~~촉촉 부들한 느낌이 맞나요? 성형할때 반죽이 질어서 잘 안되던데 어떻게 하시나요~?
    답글

    • 스마일 엘리 2019.06.22 11:59 신고

      밀가루를 바닥에 좀 뿌리고 손에도 밀가루를 좀 발라서 성형해요. 그리고 한손으로 실리콘 매트위에 반죽을 궁글리면서 성형하면 손에 안 묻고 잘 만들 수 있어요.

  • ㅎㅎㅎㅎ 2021.01.21 10:37

    안녕하세요! 혹시 이스트는 생이스트인가요? 드라이 이스트인가요?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