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대충 만들어 먹는 막요리

미국인들의 국민 간식 슬로피 조 sloppy joes를 만들어 봤어요!

by 스마일 엘리 2013. 6. 3.
반응형
한국의 국민 간식하면 떡볶이가 떠올라요.
출출할 때 한끼 식사 대용으로 뚝딱 뚝딱 금방 만들 수 있고, 먹고 나서 기분 좋게 배 부르고 정말 떡볶이만한게 없죠?

미국인들에게는 그럼 국민간식이 뭐가 있을까요?
사람에 따라서 다르겠지만 슬로피 조(sloppy joes) 역시 미국인들에게 빼 놓을 수 없는 한끼 식사 대용의 간식(? 떡볶이 만큼은 아닐지도 몰라요)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저는 시댁을 방문했을 때, 처음으로 이 슬로피 조를 먹어 봤었는데요, 사실 미국 음식이 육식 위주이다보니 며칠간 계속 먹으니 식욕도 없고, 한국 음식만 생각 나더라구요. 그때 아무 기대 없이 슬로피 조를 맛보게 되었는데, 갑자기 입맛이 확 돌더라구요.
다진 소고기와 토마토 소스가 기본 베이스이라 낯선 맛이 아니였거든요.
미트 소스 스파게티의 미트 소스와 비슷한 맛인데, 다만 좀 많이 달달했어요.


슬로피 조는 이렇게 햄버거 빵이나, 모닝빵 사이에 듬뿍 흘러넘칠 정도로 집어 넣어서 먹는답니다.
남편말에 의하면 학창 시절 급식 메뉴에도 자주 등장했다고 해요.

만드는 법도 그리 어렵지 않으니 아이들 간식이나, 간편한 한끼 식사 대용으로 한번 만들어 보셔요~

재료 (3인~4인)--> 저는 이 양대로 만들어서 남은 슬로피조는 다음날 파스타 소스로 사용했어요.
다진 쇠고기 500g
양파 작은 사이즈 1개 (다져 두기, 큰 사이즈 양파는 반개만 사용)
빨간 피망 1/2개 (다져 두기)
토마토 소스 2컵 (계량컵)
토마토 페이스트 2큰술
우스터 소스 1큰술
머스터드 소스 2큰술
황설탕 1/4 컵 (미국인들 기준의 레시피라 이대로 넣으면 좀 많이 달달하니까, 2큰술 정도가 한국인 입맛에는 적당한 것 같아요. 하지만 저는 원래 계량대로 1/4컵 ㅠ.ㅠ  남편 입맛에 맞춰줄려구요)
레드 와인 식초 1큰술 (없으면 사과 식초, 홍초로 대신해도 괜찮아요 ^^ )
올리브 오일 1큰술
스테이크 시즈닝 (없으면 후추로 대체)


만드는 법
1. 프라이팬에 올리브 오일 1큰술을 두르고 다진 쇠고기와 스테이크 시즈닝 (없을 경우 후추 약간) 을 넣고 덩어리 지지 않도록 잘 부숴주면서 익혀 줍니다.
2. 고기가 전체적으로 다 익어가면, 프라이팬에 생긴 육즙은 따라 버린 후, 다시 불 위에 올려 양파와 피망을 넣고 볶습니다.
3. 중불로 줄인 후, 설탕, 토마토 소스, 토마토 페이스트, 우스터 소스 레드와인 식초, 머스터드 소스를 넣습니다.
4. 재료들이 끓어 오르기 시작하면 약 5분 정도 더 끓여 주세요. 그럼 완성!!!!







 

 

 

반응형

댓글16

  • 비너스 2013.06.03 10:50

    처음 보는 음식인데 맛있을 것 같네요~ 간단하게 먹을 수도 있어서 아침으로 먹으면 딱!이겠는데요~ㅎㅎ
    답글

  • @@ 2013.06.04 19:53

    이거 만들어 놓으면 빵에도 발라 먹고 여러모로 편할것 같네요.

    언제 한번 만들어서 식빵이나 모닝빵에 발라 먹어야 겠어요. 아침으로 간단하게 딱일듯
    답글

  • jmk 2013.06.05 09:21

    ㅋㅋㅋ
    전 빵을 엄청좋아해요^^
    요 포스팅보니 갑자기 빵 왕창사서 뜯어먹고싶어지네요^^
    낼은 현충일 휴일이네요
    건강조심하시고 즐겁게 지내시길~~
    답글

    • 스마일 엘리 2013.06.05 09:45 신고

      내일 공휴일이라 오늘 좀 가뿐하고 산뜻하게 일을 시작하시지 않으셨나요?
      저는 오늘 한국에 간답니다. ^^
      맛있는 한국 음식 먹을 거 생각하니 너무 기대돼요~

  • Anna 2013.06.05 16:21

    우와~먹어본적은 없지만 너무 맛있어보여요~ㅎㅎㅎ 제목만 보고 들어왔을때 젤리류인줄 알았는데 전혀 아니네요ㅎㅎ 와플이는 잘 크고 있죠~?
    답글

    • 스마일 엘리 2013.06.14 12:57 신고

      네, 와플이는 무럭 무럭 크고 있어요. 폭풍 태동에다가 아무래도 저를 닮은것 같아요. 얼굴은 변한다지만... 걱정이예요. ㅎㅎㅎ

  • 히티틀러 2013.06.05 21:29 신고

    얼핏 보면 칠리핫도그에 들어가는 것과 비슷하게 보이네요.
    약간 매콤하게 칠리 소스나 고추장을 약간 넣어도 맛있을 거 같아요ㅎㅎㅎㅎ
    답글

    • 스마일 엘리 2013.06.14 12:58 신고

      맞아요, 칠리 파우더를 넣어서 일부러 맵게 만들어도 좋아요. 그렇게 만드는 가정도 있구요. 전 스파게티 소스 만들 때, 슬로피 조에 고추가루를 좀 넣어서 약간 매콤하게 만들어서 스파게티에 올려 먹었거든요. ^^

  • 보리 2013.06.06 00:47

    토마토소스는 카고메같은 무염토마토캔으로도 대용가능한가요?^^
    맛있어보여요~
    답글

    • 스마일 엘리 2013.06.14 12:55 신고

      토마토 소스는 토마토 캔이랑은 달라요. 케첩보다 더 걸쭉한 상태의 소스거든요. 코스코 같은데 가면 구할 수 있을실텐데 일본 시중 마트에서도 판매하는지는 확실히 모르겠어요. 제가 슈퍼에 가서 비슷한 제품이 있는지 알아 볼게요

    • 스마일 엘리 2013.06.23 15:51 신고

      제가 슈퍼에 가서 보니까요, 카고메에서 나온 토마토 소스가 있더라구요.
      네모난 우유팩 같은데 들어 있구요. 이름이 카고메 基本のトマトソース예요. 사진도 찍어 왔는데 사진을 보내 드릴 방법이 없네요.
      키혼노 토마토 소스 밑에는 下ごしらえずみ라고 씌여져 있고 한팩에 188엔이예요. (295그람)

  • 2013.06.06 22:35

    오~ 맛있겠어요^^ 만들어봐야겠는데요~히히
    답글

  • 샐리 2013.07.17 00:36

    약고추장과 상당히 비슷~!
    토마토소스만 고추장으로 바꾸면..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