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 생활기

일본 산 중턱에서, 우리끼리 조촐한 땡스기빙 디너를...

by 스마일 엘리 2012. 11. 23.
반응형
해피 땡스기빙~
미국에 계신 분은 오늘이 땡스기빙일테니 우선 인사부터 드립니다. ^^
저희는 한국 시간으로 땡스기빙이 지나가버렸지만요.

실은 오늘의 포스팅은 좀 죄송한 포스팅이예요.
왜냐면.... 어제 좀 일이 있어서 포스팅 할 시간이 없었거든요.
그래서 그냥 오늘 하루 쉴까 했는데...
아무리 생각해도 매일 매일 들러주신다는 분들이 생각나서 너무 죄송해서 안되겠더라구요.
그래서 간단하게 재빨리 포스팅을 해야 될 것 같아서....
새벽에 일어나 이렇게... 좀 염치불구한 포스팅을 올립니다. ^^

제가 떙스기빙때 남편에게 해 줄게 없어서 미안하다고 했었는데 남편이 아직 아이도 없으니 아직 명절 요리 같은거 준비할 필요 없다고 했다는 말 기억하시죠??
그래서 갈비찜을 할려고 했는데 실은 며칠전 남편의 생일이였어요.
생일 전날, 남편을 위해서 갈비찜을 이미 만들어 먹었던지라 땡스기빙때 특별히 만들 요리가 생각 안 나더라구요.
게다가 작년과 제작년까지만 해도 제가 조촐하게 생일 장식도 했는데 첫 생일때는 생일 장식에 아주 좋아하더니 (알고보니 좋아하는 척)



두번째 생일때는

 
이런건 어린애들 생일에나 하는거야... 내가 꼭 어린애 같잖아.. (니 하는짓 보면 어린애 맞잖아!!! ㅋㅋㅋ )

 

 


이러더니 요번에도 제가 장식을 할거라 생각했는지 이번에는 아무 장식도 하지 말라고 해서 말 잘듣는 와이프가 되기로 했죠.
필요한 선물도 없다고 하길래, 물자 낭비 방지 차원에서 아무것도 준비 안했습니다.
그냥 갈비찜은 전날 해 줬으니 됐고...

그렇게 정말로 아무것도 없는 생일을 보낼 예정이였는데..... 
남편이 일 끝나고 직장에서 생일주를 얻어 마셨는데 50잔을 마셨대요.
미국인들 안주 없이 술만 마시잖아요... 뭘 마셨는지 모르겠지만 맥주는 아니고, 아마 작은 소주잔에 마시는 그런 술인것 같은데...

생일은 정신을 잃어서 정말로, 진짜로 아무것도 없이 보내게 되어버린것이죠..
(아~ 사연이 길어요... 우리 부부싸움 했어요 ㅋㅋㅋㅋ )

땡스기빙도 그냥 그렇게 보낼까 하다가 아무래도 아쉬워서 닭다리라도 뜯어야 할 것 같아 "산조쿠" 라는 곳에 다녀 왔답니다.
예전에 제가 산조쿠에 대해서 포스팅한적이 있어서 아마 보신 분도 있을거예요.
하지만 산조쿠는 계절에 따라 데코레이션이 바뀌기 때문에 겨울의 데코도 한번 보시라고 올려 봅니다.




산조쿠는 이와쿠니에서 쿠가라는 곳으로 20분 정도 들어가야 있어요.
산 중턱에 있는 노천 레스토랑인데요, 노천도 있고, 실내도 있어요.
한밤중에 산 중턱에서 음식을 먹는거라 분위기있고 운치 있어요.



겨울의 테마는 크리스마스 장식이예요.




사진에서 보시는 것처럼, 산 속에 평지를 만들어 평평한 의자 위에 탁자를 놓고, 거기에 앉아서 먹을 수 있답니다.



여름에는 산바람 때문에 시원하구요,
겨울에는 테이블이 코타츠라 다리를 테이블 안에 넣으면 따뜻해서 추운줄 몰라요.
일본의 분위기가 흠뻑 느껴지죠?


여기 작은 별채에도 테이블이 있어요.
한 커플이 이미 식사 중이여서 정면에서는 못 찍고, 옆에서 살짝 숨어서...



이런 분위기랍니다.
오른쪽 테이블에 외국인들 보이시나요?
저희처럼 땡스기빙을 산조쿠에서 닭다리 뜯으면서 보낼려고 미국인들도 많이 왔더라구요.



나무위의 분위기는 대충 이런 분위기 입니다. ^^
등들이 쭉~달려 있어요.



드디어 저희들의 땡스기빙 디너 공개!!!!
제가 한 요리는 아니지만...
(어제 제가 화난거 생각하면 여기 데려오고 싶지도 않았지만... ^^;;  )
산조쿠의 유명한 음식은 꼬치에 끼워져서 나오는 닭다리인데요, 닭다리가 엄청 커요.
제 얼굴만한 크기라, 여자분들은 하나만 드셔도 충분해요.
남자들은 두개는 뜯어야 됩니다.
데리야끼 소스를 발라 숯불에 구워져 나옵니다.
그리고 고기도 구워 먹었는데 숯이 들어 있는 손바닥만한 화로를 주더라구요.
고기 굽느라고 속터지는줄 알았어요.
고기 세 점이상 올리면 안되더라구요.
저와 S언니는 어쩔 수 없는 한국인이라 그런지, 이 산조쿠를 두고 똑같은 생각을 했었는데요... 그것은 바로

산속에 있는 식당이니까 백숙을 팔면 딱인데!!! 파전이랑 동동주까지 있으면 완벽한데....


ㅋㅋㅋ




산조쿠가 굉장히 넓기 때문에 구석 구석 구경할 곳이 많아요.
식사가 끝난 후, 남편이랑 나가는 길에 살짝 둘러 봤는데요. 곳곳에 크리스마스 장식들이 놓여 있었답니다.



작은 폭포도 있고, 징검다리도 있고, 또 연못도 있어요.
이것은 가을 정취가 느껴지는 약수~
단풍이 떨어져 있는데 너무 예쁘더라구요.
카메라 안 가져온 것을 후회했네요 ㅠ.ㅠ




입구에 있던 대형 크리스마스 트리인데 너무 가까이에서 찍었는지 아이폰에 화면이 다 안들어 가더라구요.
보라색으로 매달려 있는것은 일본인들이 새해 소망들을 써서 매달아 둔 것이예요.


이렇게 저희들의 땡스기빙 저녁은 섭섭하지 않게 보냈답니다. ^^
저는 이 포스팅을 올리자 마자 오늘 있을 땡스기빙 파티에 가져갈 음식을 만들어야 해요.
땡스기빙 파티 가서 사진 많이 찍어 올게요 ^^
기대해 주세요.
오늘은 뭔가 포스팅이 부실해서 너무 죄송합니다. ^^

반응형

댓글20

  • 미우  2012.11.23 07:43 신고

    파티가 재밌겠어요~ ㅎㅎㅎ
    즐겁게 놀다 오세요~ ㅋ
    답글

  • 춥파춥스 2012.11.23 08:34 신고

    엘리님... 이 포스팅이 부실하다면.. 제 블로그는 부실공사네요;; ㅜㅜ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부부싸움도 하신다니~~ 그런 귀요미 남편과?! ㅋㅋㅋㅋㅋㅋ 말도 안돼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사이가 좋아서 싸우나보네욬ㅋㅋㅋㅋㅋ 아.. 싸울 사람이 없..... ㅜㅜㅋㅋㅋㅋㅋㅋㅋ
    일본은 뭔가 아기자기한 맛이 있어서 좋아요 ㅋㅋㅋ 데코든 뭐든 아기자기해.. 난 덩치가 크고 안 아기자기한뎈ㅋㅋㅋ 앜ㅋㅋㅋ
    답글

  • 좀좀이 2012.11.23 08:36 신고

    헐...부부싸움 하셨다니요...잘 푸셨나요? 음식 관련된 스마일엘리님과 남편분 에피소드 보면 남편분께서 생일에 저렇게 장식해 놓은 거 많이 좋아하실 거 같은데 아니었군요;; 생일주 50잔이면 어찌 되었든 폭음인데요? ㅎㅎ;;

    스마일엘리님 말씀대로 저 곳에 동동주 있으면 딱이겠네요 ㅋㅋ 오늘 즐거운 땡스기빙 파티 다녀오세요^^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11.25 19:18 신고

      그러게요, 좋아할 줄 알았더니 어린애들 생일 파티나 저렇게 하는거라고 하더라구요. 좀 창피하게 생각하는 것 같았어요. 아마 첫 생일때는 제 정성을 생각해서 페이스북에도 올리게 했는데 두번째 생일때는 페이스북에도 못 올리게 하더라구요. 친구들이 보면 놀린다고;;;;

  • jmk 2012.11.23 09:31

    ㅋㅋㅋㅋㅋ
    완전 일본스럽네요^^
    아~~~크리스마스 장식보니 홍콩 침사추이가 생각나~~~
    12월초 후쿠오카도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물씬 풍기겠죠?
    행복한 땡스기빙보내시길~~~~~
    여기는 대선을 앞두고 어수선한 분위기라
    아직 크리스마스 장식을 보기힘드네요^^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11.25 19:19 신고

      11월 중순부터 일본은 벌써 크리스마스 장식들을 다 해 놓더라구요.
      아마 12월초면 어딜가도 크리스마스 분위기가 날거에요.
      후쿠오카 가시면 캐널시티도 가시겠군요.
      캐널시티도 크리스마스 데코 해 놨을거예요 ^^

  • 미소천사 2012.11.23 10:14

    네~ 매일매일 글쓰시는게 어려우실 거예요. 그런데, 저처럼 매일 들르시는 분들은 많이 서운했을꺼예요. 내용이 이정도 여도 좋아요. 맬맬 부탁드려요~ㅇ 글구, 부부싸움? 왠지 알콩달콩한 이 느낌은 뭐지?싸웠다는데도 행복해보이는 이느낌은 뭔가~요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11.25 19:21 신고

      ㅎㅎㅎ 싸웠다는데도 알콩달콩 해 보이나요??? ㅋㅋㅋㅋ
      사실 남편과 싸워도 제 눈에는 남편이 어린애 투정하는 것처럼 보여서... 그냥 제가 넓은 맘으로 이해합니다... 라고 생각하는데 남편은 아니래요. 자기가 이해하는거래요. ㅡ.ㅡ;;;

  • Chris 2012.11.23 11:13

    산조쿠의 정경은 제가 가끔 가는 팔공산의 식당과 거의 흡사해서 놀랍네요...
    다른 점이 하나 있다면 코타츠의 담요 대신 화투패 돌리는 담요가 있다는 것일뿐!! ㅎㅎㅎ


    엘리님 부부가 한국에 계셔도 터키는 먹기 어려우니 오리훈제나 백숙다리를 뜯어야 할텐데
    오늘 파티에선 드뎌 칠면조를 드시나요??
    음식갖고 남편분과 또 싸우지 마시고 니 한입, 내 두입 사이좋게 나눠 드세요.ㅋㅋㅋㅋ
    사랑과 풍성함이 넘쳐나는 추수감사절 행사 보내시길....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11.25 19:22 신고

      오오~ 팔공산에도 이런 곳이 있나요?
      그곳에 화투패가 있다는 걸로 보아, 백숙을 파는 곳이군요.

      당연히 칠면조 먹었습니다. 그런데 별로 맛이 없었.... ㅡ.ㅡ;;
      역시 제 입맛에는 안 맞아요.

  • 2012.11.23 11:29

    포스팅 전혀 부실하지 않은데용~? ㅎㅎㅎ 또 음식사진 보니깐 넘 먹고싶네요..^^;; 저 장소가 너무 예뻐서 데이트 장소로 좋을 것 같아요. 생일은 즐겁게 보내셨죠? 두 분의 다툼도 귀여울 것 같아요. 근데 생일엔 선물도 선물이지만 역시 맛있는 음식이죠! 갈비찜이 최고의 선물인데요~? ㅎㅎ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11.25 19:23 신고

      사진이 주가 되는 포스팅인데, 아이폰으로 적당히 찍은거라 왠지 포스팅하기가 죄송스럽더라구요.
      그래도 이 정도로도 만족해 주셔서 다들 감사 드려요.
      생일 선물은... .아무것도 안해 줬는데 오늘 저한테 게임하나 사도 되냐고 해서 게임 프로그램 하나 구입하게 해 줬어요 ㅋㅋㅋ 그걸로 생일 선물 퉁쳤죠. 뭐.

  • 새색시해나 2012.11.23 17:07

    호주는 할로윈도 그냥 그렇고 땡스기빙은 아에 모르고 지나가고... 참 명절은 부활절이랑 성탄절이 전부인것 같아요~ ㅋ

    산속에서 참 분위기 좋아요^^ 그런데 자리가 많이 불편할것 같아요.. 피곤해서 등을 펴다가 뒤로 자빠져 떨어질듯 무서워 보여요 ㅎㅎㅎㅎ

    또 남편을 위한 생일데코 정말 최고에요!!! 프로포즈 받는 분위기 같아요~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11.25 19:24 신고

      좌식이라 불편해요.
      발에 쥐가 나기도 하구요.
      일본인들에게는 익숙하겠지만 외국인인들에게는 불편하답니다.
      의자로 된 테이블도 있긴 한데 추워서 그런지 다들 코타츠가 있는 좌식으로 앉더라구요.
      역시 추위에는 장사 없어요.

  • 그래도 남편분이 좋아하셨을 것 같아요~~ 아직 남편분이 일본에서 운전을 못하시니 엘리님이 데려가 준게 확실히 맞네요~~*^^*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11.25 19:25 신고

      그럼요, 그럼요, 제가 데려가 준거예요.
      부부싸움 한 탓인지, 눈치 보면서 제가 가고 싶지 않으면 안가도 된다며 기 죽은 목소리로 말하길래, 전 가고 싶지 않지만 남편을 위해서 가준다며 선심 쓰는 척 갔다 왔지요 ^^ ㅋㅋㅋ

  • jay 2012.11.24 01:19

    우와 엘리님 손재주좋으시네용
    저 두둥실 떠다니는 풍선 어떻게만드나요?
    헬륨가스?같은거 넣으셨나요??

    그나저나 왜 싸우셨는지ㅠㅠ...
    절 궁금하게 만드셨어요;
    잘 풀리셨음 좋겠어요!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11.25 19:27 신고

      헬륨가스 넣은 풍선이예요.
      첫번째 사진에 있는건, 헬륨가스 넣은 풍선이구요, 두번째껀, 그냥 손으로 열심히 펌프질해서 풍선 불어 천장에 덕지덕지 붙인거에요.
      손재주 없어도 누구나 다 할 수 있는거랍니다 ^^

      부부가 싸우는거 별거 없어요. 알고보면 사소한건데... 서로 기싸움이죠. 잘 잡아서 서로가 앞날이 편하고자~ ㅋㅋㅋ