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상 생활기

미국인들이 아플때 먹는다는 음식? 그러나 아픈 남편이 원한것은???

by 스마일 엘리 2012. 9. 19.
반응형

어제 포스팅에 말씀드린 것처럼 남편이 독감에 걸렸어요. ㅠ.ㅠ
일주일이 넘었는데, 열은 좀 내렸지만 입맛도 없다하고 (처음에는 아예 먹지도 못했음), 기운도 없어해서 보는이(바로 저!)의 안타까움을 더했죠 ㅠ.ㅠ

더더군다나 뭘 먹지를 못하니, 그 좋다는 맥도랜드 햄버거도 거부하고, 스테이크도 거부하고 도대체 뭘 먹여야 하나 싶은게...
그래서 검색을 했답니다.
도대체 미국인들은 아플 때 뭘 먹는지 알아야 제가 남편 입맛에 맞춰서 뭐라도 만들어 줄 수 있으니까요...

물론 사람들의 입맛에 따라, 출신지에 따라 아플 때 먹는 음식은 다양하고, 딱~ 이거다! 라고 정해진 건 없지만 그래도 누군가 아파서 입맛이 없다라고 얘기하면 '이거라도 먹어'라고 말해 주는 음식은 있잖아요.
한국이라면 죽이라도 먹어~ 라든지...
 
미국인들은 아플 때 뭘 먹을까요???

 
우선 추천 버튼 꾸욱~ 누르고 읽어 주실거죠??? 추천에 힘내서 글쓰는 엘리랍니다

두구두구두구두구두구두구두구두구~~~~~~~~~~~~~~~~~~

가장 많은 사람들이 대답한건 바로 치킨 누들 숲 (chicken noodle soup)

                      출처: google image

말 그대로 닭과 면이 들어간 숲이예요.

입맛 없을 때 소화시키기 힘든 면과 치킨을 먹으면 오히려 위에 더 부담이 갈 것 같은데 대부분의 미국인들은 아플때 먹는 음식으로 요 치킨 누들 숲을 꼽더라구요.

그리고 치킨 누들 숲과 박빙의 승부를 다투며 역시 많은 사람들이 먹는다고 했던 것은 핫 앤 싸우어 숲 (hot and sour soup)

                                                        출처: google image


이건 또 뭔가 싶어 찾아봤더니 각 종 야채를 넣고 식초를 약간 넣어 신맛이 나게 만든 야채 숲이였어요.
하지만 레시피를 찾아보니 입맛에 따라 새우나 닭 또는 돼지 고기를 넣기도 하더라구요.
역시 요리에 남의 살코기 안들어가면 안되는 미국인들인지라 ㅋㅋㅋㅋ

그런데 검색을 하다 보니 jook을 먹는다는 덧글들이 있는겁니다.
설마 jook이 우리가 먹는 그 죽일까 싶어 다시 검색을 했더니 한국인들이 아플 때 먹는, 쌀을 불려 만든 음식인 우리의 죽이 맞더라구요.
미국이야 워낙 다양한 인종이 모여 살고, 이민자가 많은 곳이다 보니 jook을 먹는다고 한 사람이 한국인이나, 동양인일 가능성이 높지만요.

다만 검색중에 알아 낸 것은 미국인들이 아플 때 먹는 음식 중 중국의 congee라는 것이 있었는데 이게 한국의 죽과 거의 흡사해서인지 jook 역시 중국 음식이라고 소개하는 사람들이 있더군요.

어쨌든 한국 음식인 jook도 검색 결과에 떡~ 하니 나왔겠다, 치킨 누들 숲이나, 핫 앤 사우어 숲을 보니 미국인들도 아플때는 따끈따끈한 국물 종류를 먹는다고 결론을 내리고, 한국인 와이프로서 아픈 남편에게 삼계죽을 만들어 주기로 결정했습니다. (현모양처 빙의 돋네;;; ㅋㅋㅋ )

저 태어나서 죽 처음 끓여보거든요.
만드는 과정이 왠지 번거로울 것 같고, 어려울 것 같아 제가 아파서을 것 같을때도 만들어 본 적 없는 인데...
수정과도 만들고, 죽도 만들고, 남편이 저를 진정한 여자로 거듭나게 하고 있는 것 같아요 ㅎㅎㅎㅎ
다행히도 저번에 한국 다녀올 때 삼계탕 재료를 사왔던게 있어서 황기도 넣고, 대추도 넣고, 각종 한방 재료 넣어서 닭과 함께 푹 익혔지용~

그렇게 해서 완성된 삼계죽~




오오~ 처음 만든것 치고는 그럴듯하지 않나요???
그런데 실은 물조절에 실패해서 국물이 없어요. 죽보다는 이유식에 가까운 ㅠ.ㅠ
남편님하!!! 미안해용 ㅠ.ㅠ
그!러!나! 더 슬픈 사실은......
남편님하는 거부하셨습니다 ㅠ.ㅠ
죽 먹기를 거부했다는 말이죠.
한술 떠보지도 못하고, 입맛이 없어서 도저히 못 먹겠다며 미안하다며 그냥 그렇게 누워만 있더라구요.
제가 땀흘려 만든 음식을 거부하는 사태는 용서 불가지만 아파서 식은땀을 흘리며 식음을 전폐하고 있는 모습을 보니 아~진짜 막 모성애 돋고, 안타깝고, 저 자식 뭐라도 먹여야 할텐데 하는 엄마 마음이 들어서 

뭐, 먹고 싶은거 없어?? 뭐라도 먹어야 하니까 생각나는게 있으면 말해, 뭐든지 다 구해다 줄게
(이...이것은... 6주차 임산부 남편용 멘트???? )

그랬더니 남편이 힘겹게

실은....... 딴건 다 필요 없고 *** **이 먹고 싶어

그 *** **은 바로 이것!!!


사과에 캬라멜 소스를 치덕치덕 뿌려놓은 캬라멜 애플이였답니다.
으이구~ 누가 초딩 입맛 아니랠까봐;;;;;;
그래도 요거 먹고 2시간 원기 회복하시어, 영화 한편 보고 잤네요.

*** 미국 이민정보, 비자정보, 일본 이야기, 저희 커플의 일상 이야기는의 구독을 누르시면 배달(?) 된답니다***
반응형

댓글25

  • 춥파춥스 2012.09.19 07:43 신고

    으잌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초딩입맛ㅋㅋㅋㅋ 울아빠두 초딩입맛 ㅜㅜㅋㅋㅋ
    어쨌든 엘리님 남편분 빨리 나으세용 뿌잉뿌잉~(*_ *♥
    답글

  • 또리또리 2012.09.19 09:04

    풉!! ㅋㅋ 삼계죽에서 물이 넘 없어서 웃고 밑에 사과에 카라멜에서 뻥터지다 갑니다.전 죽 첨했을때 다 태워서 ..ㅋㅋ 냄새 한달갔어요. 미국인들 음식문화가 음식지옥 영국에서 와서그런가 ..ㅋㅋ 별로 자기네 문화가 없어서 그런가 음~ 중국음식으로 대체할 줄 알았습니다. ㅋㅋ 한국은 배 속파서 대추나 꿀 같은거 넣고 먹음 낫는다고 하는데요 저 어려선 엄마가 호박에다 해줬는데 참~ 맨날맨날 아프고 싶단 생각이 들정도로 무진장 맛났어요 .꺄~ !! 근데 감기걸렸을땐 한방에서는 닭고기를 권합니다. 먹으면 몸안의 체온이 상승되게 하는 음식이라서요. ㅋㅋ 반대로 돼지고기는 찬음식이라 감기엔 별로 안 좋은 걸로 알고 있어요.
    그리고 저 죽..저번에 프랑스 남편이랑 국제결혼 하신 분꼐서 사연을 올리셨는데 남편이 아파서 죽 해줬더니만 똥씹은 표정이라는 거예요. 글구 이번에 한국여성분께서 감기 걸려서 남편이 죽해줬는데 요리법이 알고보니 남푠 입으로 밥을 씹어 뱉어내기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죽을 끓이는 법을 모양만 보고 씹어 뱉기로 잘못알고.. 그랬다는 에피 읽고 혹 남편분께서 안드신 이유가.. 이것이 아닐까. .조심스레 추측해 봅니다. 함 물어보세요 혹시 모르잖아요? 국제커플은 이래서 재미난것 같아요 문화차이 ㅋㅋㅋㅋㅋ
    답글

  • 쭈미 2012.09.19 11:21

    저도... 죽을 끓여보면... 밥이되는 신기한 능력이 있는지라 차마 비웃지는 못했네요 ㅋㅋㅋㅋ

    삼계죽 끓이기 전에 신랑분이 진작 캬라멜 애플을 이야기했다면 ㅋㅋㅋ 좋았을 텐데....

    그래도~ 도전해 봤다는게 좋은거죠 ^^
    답글

    • 밥 했는데 죽이 됐다는 얘긴 들었어도 죽 끓였는데 밥이 됐다는건... 진정한 능력자이십니다 ^^
      ㅎㅎㅎㅎ 남편이 안 먹은덕에 제 몸보신 좀 했지요. 오히려 좋았어요 ㅋㅋㅋ 끓이면서 제가 먹고 싶어서 침이 꼴딱꼴딱 했거든요. ㅋㅋ

  • green frog 2012.09.19 12:14

    에고...빨리 나으셔야 할텐데...
    저도 한국에서 돌아오자마자부터 시작해서 감기몸살에 시달리다, 이제 몸살기는 어느정도 사라졌는데,
    3주째 코감기와 목감기는 아직도 절 괴롭히고 있네요.
    이번 감기 정말 지독한 것 같아요.
    아픈 사람이 젤 서러우니, 낭군님 많이 챙겨 주세요.^^
    죽 얘기하니 생각나는게, 몇년전 제가 캐나다 병원에 1박 2일로 입원했던 적이 있어요.
    근데 아침에 환자용 음식으로 나온 것 중의 하나가 흰쌀을 갈아서 만든 죽이었답니다. ㅎ
    전 그 병원음식이 입에 잘 맞아서, 3식을 아주 잘 먹고 퇴원했던 기억이 있습니다. ㅋㅋ



    답글

    • 아마 환절기라서 더 오래 가는것 같아요. 그린 프로그님도 빨리 나으셔야 할텐데... 계피 생강차 따뜻한걸로 남편분과 함께 드세요~ 저는 오늘 저녁에 또 수정과 끓여요 ^^
      그건 그렇고, 캐나다 병원에서 흰 쌀죽이 나왔다니... 역시 아플때는 서양인 동양인 따로 없네요. 죽 먹는거보니.. ^^;;

  • 아줌마 2012.09.19 16:09

    죽은 물이 쌀의 5배...로 해서 끓여야 한대요..음..

    찹쌀도 좋지만 식으면 하염없이 퍼지고 불고 하니까

    멥쌀로 죽을 끓이는 게 깔끔해요..

    글구 요즘 한국에서는 삼계탕에 녹두 넣어서 끓여먹는데 맛있더라구요.

    남편만 챙기지 마시고 엘리님도 맛있는 거 많이 챙겨 먹고 건강 조심하세요^^
    답글

  • 새색시해나 2012.09.19 19:03

    과일을 소스에 찍어먹는다는 그 미국식 입맛이로군요. 여기서도 멀쩡한 과일을 설탕물에 넣고 끓여서 먹던데...

    참 단거 좋아해요 ㅋㅋㅋ
    답글

  • pinkcat 2012.09.20 02:27


    미국사람들은 술먹고 해장으로 피자나 스파게티먹는다고 들었는데 사실인가요? 그거 먹으면 속 더 뒤집어지지않을까요; 엘리님이 만든 죽 보니까 완전 맛있어보여요. 근데 사과에 카라멜 소스를 보니 입맛이 가시네요. 너무 단건 시러하는지라. ㅠㅠ 역시 미국인들 입맛이란 우리네와 한참 다르긴 다르네요. ㅎㅎㅎㅎ
    답글

    • ㅋㅋㅋ 사실인것 같아요.
      우리 생각엔 속이 부대낄것 같은데, 그들에겐 햄버거나 피자가 한끼 식사잖아요. 그러니까 술로 쓰린 속에 든든한 한끼 식사를 하면 중화가 된다고 생각하는 것 같아요.
      예전에 영어 학원 다닐때 영어 선생님께 저도 같은 질문을 한 적이 있는데 선생님이 그렇게 말씀하시더라구요. ㅎㅎㅎ

  • Jaime79 2012.09.20 12:33 신고

    치킨누들수프 이야기는 참 많이 들어봤어요~~
    미국사람들한테 물어보면 10명중 8명은 치킨수프를 이야기 하더라구요~
    남편분도 그냥 사과에 시럽뿌려달라고 진작 이야기 했으면~ 초간단하게 만들수있는거잖아요 ㅎㅎ삼계죽까지 끓이지 않으셔도 됐을텐데 ㅎㅎ
    남편분 넘 귀여우세요~
    그나저나 저 삼계죽은 제가 먹고싶네요 ㅎㅎㅎㅎㅎㅎㅎㅎㅎ
    한국음식 그리워요~~~~ㅠㅠ
    답글

    • 삼계죽, 가까이 살면 정말 끓여 드리고 싶네요.
      혼자서 외국 생활하면서 한국 음식 먹고 싶은 마음 저 너무 잘 알거든요.
      혹시 크락팟 (슬로우 쿠커) 있으면 제가 만드는법 알려 드릴텐데... 완전 간단하거든요. 그냥 재료 크락팟에 넣어놓으면 다음날 아침 완성 되어 있어요.

      저도 담번엔 크락팟으로 만들려구요.

  • 행복한나님 2012.09.26 13:48

    그것도 굉장히 특이하네요 ㅋㅋㅋ 제 남친님도 좀 특이는 하셔요 ㅋ..............................................땅콩 버터 -_- ;;;;;;;;;;;;;;;;;;;;;;;;;;; 입니다 ㅋㅋㅋㅋ
    답글

    • 땅콩 버터 미국인들 정말 좋아하더라구요.
      저는 살 찔까봐 처음엔 안 먹었는데 먹다 보니 맛있어서 그냥 숟가락으로 퍼먹기도 한답니다.

  • 행복한나님 2012.09.27 14:27

    정말...저는 처음에 경악했어요 ㅋㅋㅋㅋ 땅콩버터를 숟가락으러 퍽퍽 퍼먹으면 너도 먹을래? 하는 남자친구를 처음에 보고는... 입이 떡~ 벌어지더니... 눈이 튀어 나오는 줄 알았답니다 ㅠ_ㅠ ㅋㅋㅋ 그래도 지금은 너무 많이 봐서... 그냥 그런가 보다 해요 ㅋㅋ 대체적으로 미국인들이 좋아한다는 것은 몰랐네요 ㅋㅋㅋ
    답글

    • 공주엄마 2012.12.12 16:57

      딸기잼이랑 땅콩버터 같이 샌드위치 괜찮습니다 ㅋㅋ

    • 참 이해하기 힘들어요. 우리는 몸이 안 좋으면 소화하기 쉬운 죽 종류가 그렇게 땡기는데 미국인들은 보기에도 소화 시키기 부담 스러운 것들을 먹으니... 역시 체질이 달라서 그런걸까요?

  • 공주엄마 2012.12.12 16:56

    ㅋㅋ 님글에 댓글에 웃다가 낼아침 울딸 학교 가야하는데 ㅠㅠ 밤새고 읽고있는 나님 ㅠㅠ 낼아침 울신랑한테 얘기해주고싶네요 ㅋㅋ
    울신랑으 2세인데 입맛이 미국인이어요 ㅠㅠ 님남푠분 육계장에 밥 드신다구요 ㅠㅠ 울신랑 안좋아해요 육계장 ㅠㅠ특히 매운거 주면 느므 안좋아하는 ㅠㅠ 단거 느므 좋아하나 제가 안준다는 ㅋㅋ 신랑이랑 신랑친구는 아침부터 캐러멜애플파이를 데워서 바닐라아이스크림에 버터스카치소스를 뿌려 먹는다는 ㅠㅠ 전 니글대는데 ㅋㅋ
    그리고 울신랑이 그래요 술먹음 다음날 해장이 피자 입니다 것두 식은 피자 ㅋㅋ 근데 10년이 넘게 살다보니 저두 막고있더라는 ㅋㅋ
    낼 저도 신랑을 사과에 캐러멜소스를 뿌려줘볼까합니다 피곤해하던데 ㅎㅎ


    답글

    • 공주엄마님 남편분께서 식은 피자로 해장을 하시는군요. ㅎㅎㅎㅎ 식은 피자 하니 저도 남편과의 에피소드가 있었어요. 그래서 내일 포스팅의 주제로 글을 썼답니다. 꼭 보시길 바래요~ 그리고 덧붙여서 공주엄마님의 남편분도 식은 피자는 먹을 지언정 절대로 피자를 데워서는 드시지 않으시나요?

  • 공주엄마 2012.12.12 23:54

    ㅋㅋ그냥 먹을땐 꼭 오븐에 데워서(전자렌지 안좋아해요 ㅋㅋ) 먹지만 술먹은 다음날 해장은 식은 피자 ㅋㅋ 젤 맛있데요 ㅎ 대학때 친구들과 그렇게 먹어서 ㅎ 그래도 저렁 살면서 콩나물국 꿀물주면 먹어요 ㅋㅋ
    답글

  • Julie 2014.04.28 21:40

    치킨스프를 먹습니다 .
    답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