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일본 생활기

큰돈 필요 없어~ 100엔이면 행복해지는 인테리어!!!!

by 스마일 엘리 2012. 9. 7.
반응형

드디어 집 정리가 다 끝났답니다.
사실 이번에 친구가 방문하지 않았더라면 언제 끝났을지 모르는 집 정리였는데 친구가 오는걸 핑계 삼아 맘 잡고 풀지 않고 바라보기만 했던 박스들, 다 풀어서 짐 정리 했어요.
그리고 소품들도 하나씩 사 모으구요.

여자분들은 집 꾸미기에 은근슬쩍 돈이 많이 들어간다는거 아시죠??
예쁜 소품들이 가득한 집을 보면 옛날에는 '아 예쁘다~ ' 이랬는데 요즘엔 '저거 다 사 모을려면 도대체 얼마가 든거야' 라는 생각이;;;
그래서!!!!!
'저렴한 소품들로 집을 꾸며보는거야' 라고 굳은 다짐을 하고, 집 근처에 있는 백엔샵을 어슬렁거리기 시작했답니다.
지금부터 100엔으로 햄볶을 수 있는 인테리어 함께 보시죠~ ^^;;;


100엔샵에서 구입한 액자 두개와 스타벅스에서 들고온 팜플렛

그냥 액자 크기에 맞게 잘라 넣어 줬더니.. .

짜잔~~~~~~

요렇게 훌륭한 인테리어 액자로 탄생했어요~


커피 액자이니 만큼 키친에 걸어줘야겠죠??

짜잔~  어때요?? 


일부러 에스프레소 머신도 액자 옆에 두었어요.
카페 분위기 낼려고 했는데.... 카페 분위기는 절대 안나네요 ㅠ.ㅠ


 
우선 추천 버튼 꾸욱~ 누르고 읽어 주실거죠??? 추천에 힘내서 글쓰는 엘리랍니다

이번엔 100엔샵에서 구입한 어린이용 밀짚모자~

가까이서 보니까 좀 촌스러워요 ㅋㅋㅋㅋㅋ
어디 쓰고 나갈수도 없어요 ㅠ.ㅠ
세차할때나 써 볼까했더니 머리에 안들어가 ㅠ.ㅠ
내 머리에 안들어 가면 어린이용임 ㅋㅋㅋㅋㅋ
하지만 요렇게 벽에 걸어 주기만 했는데 훌륭한 소품이 되었어요~
100엔 밀짚모자의 흐뭇한 변신!!!!

쇼파 사이드 테이블 옆에 있는 캔들 코너예요.
여기는 100엔 소품이 두 종류가 있답니다.
하나는 식탁매트, 그리고 또 하나는 캔들 홀더~

식탁매트를 꼭 식탁매트로 쓰란 법 있나요??? ㅋㅋㅋ
그리고 양키캔들 작은 사이즈 담을 홀더가 필요했는데 100엔샵에서 요렇게 작은 소품 담는 자기 그릇에 넣고 녹였더니 훌륭한 캔들 홀더가 됐어요.


100엔짜리 밀짚모자와 100엔짜리 식탁매트, 100엔짜리 캔들홀더의 조화~



짜잔~ 요렇게 해서 완성된 거실 인테리어입니다용 ^^


이번엔 인테리어 나무 후크(?), 역시나 100엔입니다.


요걸 사와서 그냥 하얀색 페인트칠만 대충대충 해줬어요~
(흰색 페인트값 200엔, 하지만 양이 많아서 아직 반이상 남았어요 )


짜잔~ 예쁜 키 걸이가 됐어요!! 뿌듯 뿌듯~
차키, 자전거키, 장식용 키 두개!!!
요 장식용 키 두개도 백엔샵에서 데려왔지용~


요긴 게스트룸 ~
알록달록 오뚜기들이 앉아 있는 선반 역시 100엔~

키걸이와 마찬가지로 목재 소재 그대로였는데 요것도 쓱싹 쓱싹 페인트칠 해 줬어요.



완성 된 게스트룸의 인테리어(라고 하기엔 너무 썰렁~) 예요.
그래도 저 쿠션 커버링 제가 직접 한거 아시죠???
2012/09/03 - [일상 생활기] - 감출 수 없는 여자 본능~
 


ㅎㅎㅎㅎㅎ 이것들은 100엔 물건들의 집합체랍니다.
저희집 현관에 들어서면 정면에 보이는 벽이예요.


역시 목재 소재의 선반은 흰색으로 페인트칠 해서 달아주고, 에펠타워 액자도 올려주고, 에펠타워도 올려주고~

남편이 도대체 가보지도 않은 프랑스의 소품으로 뭐하는거냐고;;;;;
(버럭) 가보고 싶다는 로망인것을;;;;;; ㅠ.ㅠ

역시나 100엔샵에서 구입한 목재 소재의 월 박스!! 3개를 구입했어요~


흰색 페인트로 발라줍니다.  그리고 어디에 달아줄까 고민하다가!!!
2층 계단을 올라서면 왼쪽은 침실, 오른쪽은 컴퓨터방과 게스트룸이 있는데 그 중간에 있는 벽에 요렇게 달아 줬어요.
그 안에는 조화 다육이를 넣어주구요.
물 줄 필요 없어요~



살짝 보이는 침실~ (부끄 부끄~ )
근데 뭐, 저번에 포스팅할때 이미 침실 공개 다 했으니;; 2012/08/05 - [미국 생활기] - 느려터진 미국인의 일처리, 한국인은 속터져!!!!!

그래서 공개합니다!!!!
사연많은 침대와 사연많은 롤 스크린, 블라인드



저희집 침실은 세로로 길어서요, 침대 반대쪽엔 요렇게 화장대 대신에 거울과 라탄박스를 두었어요.
라탄박스 안에 화장품을 정리해 두었구요.


겨울에 엉덩이 시려울까봐 부들부들 카펫도 깔아줬답니다.



요기가 바로 제가 매일 블로그를 포스팅하는 곳이예요~
제 자리는 왼쪽!!
남편은 오른쪽에서 게임을 하고, 전 블로그를...
자기 자리 영역 표시한다고 레고 조립해서 올려놨어요;;;;
어제도 레고 신제품 나온거 있나 없나 보러 갔어요...
이 남자 얼마나 키워야 어른 될까요??? ㅠ.ㅠ


이상 엘리의 100엔으로 행복해지는 인테리어였습니다. ^^
한국에 없는것 없이 다 있는 "다있소"를 열심히 뒤져보세요.
큰돈 들이지 않아도, 조금만 정성을 더하면, 그리고 조금만 발상의 전환을 하면 예쁜 소품들로 다시 태어날 물건들이 많답니다.




*** 미국 이민정보, 비자정보, 일본 이야기, 저희 커플의 일상 이야기는의 구독을 누르시면 배달(?) 된답니다***
반응형

댓글34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2.09.07 08:30

    오 훌륭하네요 역시 인테리어는 돈도 중요하지만 센스가 가장 중요한것 같네요.ㅎ 집이 정말 살기 좋아보여요 부럽습니다ㅜㅜ
    답글

  • 춥파춥스 2012.09.07 08:38 신고

    으앜ㅋㅋㅋㅋ 인테리어 완전 마음에 들어용~ 소품들도 완전 귀요미 (*_ *♪
    스타벅스 팜플렛으로 저렇게 액자를 꾸밀 생각을 하시다닝!! 엘리님 살림꾼 인증♥♥♥ 으히힝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09.07 20:05 신고

      ㅎㅎㅎㅎ 정말요?? 저 살림꾼으로 인증된건가요??
      옆에 살림꾼 인증 마크가 있음 달고 싶어요~ ㅋㅋㅋ
      저희 친정 엄마는 제가 살림이나 제대로 할지 항상 걱정하시거든요. ㅋㅋㅋㅋ

  • 슈리 2012.09.07 09:22

    확실히 세리아가 색도 컬러풀하고 깔끔한 것도 많아요 >_< 전 주방 그릇도 세리아에서 자주 샀어요
    은근 심플하고 러블리한 그릇들이 즐비함;; 마의 구역 키친코너!!!!
    다이소....는 일본 제일의 백엔샵이긴 한데 좋은 건 좋고 아닌건 아니라 저도 세리아를 더 많이 가는 거 같아요^^
    답글

  • jay 2012.09.07 10:58

    페인트 흰색어디서 사셨나요??
    다X소에 파나요?? 전 거기서 못찾았거든요ㅠㅠ

    그나저나 진짜 예쁘게 꾸미셨네요ㅎㅎ
    전 그런 재주가없어서ㅠㅠ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09.07 20:06 신고

      페인트는요, 요기 일본에서는 홈센타 같은데 가면 팔아요, 100엔샵에서는 안 팔구요. 한국도 페인트 인터넷 몰에서 쉽게 구할 수 있어요. 손잡이 닷컴 이런데 가시면 팔아요. ^^ 젤 작은 사이즈로 구입하면 돼요. 저는 죠~기 위에 있는 소품들 두 세번씩 덧칠까지 했는데도 반도 못 썼거든요. 후르츠 칵테일 캔 크기만한 페인트인데두요.

  • 비너스 2012.09.07 13:19

    정말 비싼 돈 필요가 없네요. 너무 깔끔하고 아기자기해서 저렇게 해보고 싶다~ 라는 생각이 절로 드네요ㅎㅎ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09.07 20:09 신고

      그럼요~ 그럼요~ 작은 돈으로도 얼마든지 꾸밀 수 있어요. '발상의 전환'도 중요하구요. 현관앞에 100엔샵 집합체에 손뜨개한 것도 실은 컵 받침대예요. ㅋㅋㅋ 한꺼번에 살려면 부담이지만 오며 가며 하나씩 사서 모았더니 부담도 없고, 분위기 전환도 되구요 좋더라구요. 그래서 전 100엔샵 사랑해요~

  • Chris 2012.09.07 15:42

    왠지 금남의 포스팅인것 같아 덧글 달기도 머쓱해진다는... ^^;;;
    엘리님은 정말 못하는게 없으시군요 (감탄~~)
    페인트칠 정도는 레고 좋아하시는 분께 좀 시키지 그러셨어요?

    근데 얼마전 거리를 지나다보니 간판에 daitso 라고 적혀 있더군요..
    엥~ 이게뭐야 했더니 그옆에 나란히 한글로 ' 다있소 '!! ㅋㅋ
    심지어 간판의 컬러나 로고체까지 똑같아서 경악~~
    세상에 완전한 독점은 없나 봅니다.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09.07 20:10 신고

      크리스님~ 제 블로그엔 금남의 포스팅이란 없습니다. 그러니 언제든 맘 편히 덧글 주세용~ ^^;;
      그런데 정말로 진짜로 다있소가 있단 말입니까????
      거기 어디예요??? 우왕~~~ 가보고 싶다!!!!!!

    • 스마일 엘리 2012.09.07 20:15 신고

      ㅍㅎㅎㅎㅎㅎㅎㅎㅎ 크리스님 제가 방금 인터넷으로 다있소를 검색해봤는데요... ㅋㅋㅋㅋㅋㅋ 정말이네요?? 다있소가 있네요??? 근데 가게 문을 닫은건지, 오픈 준비중인건지... 빈가게 사진이였지만.. 홈페이지도 있길래 들어가봤더니 2009년부로 폐쇄된 홈페이지 ㅋㅋㅋㅋㅋㅋㅋㅋ 너무 웃겨요.

    • Chris 2012.09.07 23:07

      ㅎㅎㅎ 거봐요..진짜 있다니까요?
      인터넷 검색까진 안했었는데 엘리님 덧글보고 저도 검색해보니 누군가가 재빠르게 블로그에 올려놓은
      '다있소'는 제가 며칠전 직접 본 바로 그 가게!!! ㅋㅋㅋㅋㅋ

      오픈 준비중인게 확실해 보입니다.
      왜냐면 얼마전까지 이 집은 가구점인가 그랬거든요 @ @
      어디인지 궁금하시다구요?
      흠...야끼만두 무지 맛있는 중국집 옆인데...안 가르쳐 주~~지...비~밀!! 후훗...


      그건 그렇고 죠~기 위의 커플슈즈는 예전에 한번 찬조 출연한 자작 공예품들 아니신가??
      내 머리속엔 왜 이런 기억이 들어가 있지?? 공부도 못하면서 ㅎㅎ

      암튼 오늘 눈 호강하는 사진들 덕택에 완전 집들이 초대받은 기분이었네요...
      빈손으로 왔다 가서 죄송하구요...
      대신 '추천 버튼' 백만번 눌러 드립니다. ㅋㅋ

    • 스마일 엘리 2012.09.09 11:54 신고

      우와, 크리스님 기억력 짱 좋으신데요??? 맞아요 , 하우스텐보스에서 남편과 함께 작업한 신발이예요. ㅋㅋㅋ

    • 스마일 엘리 2012.09.09 11:56 신고

      아!!! 그리고 크리스님 대구 싸나이시네요?? ㅋㅋㅋㅋ 네티즌 수사대 모드 ㅋㅋㅋㅋㅋ

    • Chris 2012.09.10 00:14

      네, 그래요~~ 야마구치현 이와쿠니에서 1억 광년 떨어진 대구라는 조그만 별에 살고 있는... 안 어린 왕자입니다.
      한 네티즌 수사대의 집요한 정보추적(?)끝에 이렇게 허무하게 신상이
      털려 버리는 군요. ㅋㅋㅋㅋㅋㅋ

      뭐 잠도 안오고....덧글쓰러 들어온김에 속보하나 전해 드릴게요...
      '다있소'에 관한 뒷소식입니다. ㅎㅎ
      제가 낮에 그 가게앞을 다시 지나치게 되었는데요..
      (그러고보니 제가 일요일마다 지나가는 동선이네요)
      며칠전까지 떡하니 붙어있던 다있소 간판이 막 철거되고 있고 새로운 간판이 올라가고 있지 않겠습니까??
      순간 깜놀하여 작업하시는 간판 아저씨에게 어찌된 거냐고 물어보니...
      -- 전 궁금한건 못 참는 성격이라^^--
      가게 사장님이 청운의 꿈을 안고 오픈을 준비하며 간판을 부착하였으나
      Daiso측의 강한 법적대응 사태에 봉착하여 부랴부랴 상호를 바꾼다고 하더군요.-_-;;
      새로 만든 간판의 이름을 슬쩍보니..................

      " 다있다 !!"

      간판 아저씨 왈.. 가게 사장님, 새로운 이름을 위해 이틀동안
      '다사소'와 '다있다' 를 두고 고민에 고민을 거듭한 결과 결국 '다있다'로 결정하셨다는 웃기고도 서글픈 사건의 전말~~
      (전 정말 이 말을 듣는 순간 터지는 웃음을 참을 수 없었다는.. ㅋㅋㅋㅋ)

      이상 짝퉁해프닝 현장에서 월드와이드 리포터 크리스였습니다.^^

  • cho 2012.09.07 22:41

    참 좋겠네요~~저렴해서 ㅋㅋ

    답글

  • 일본에 사시는거죠? 아기자기하고 소품들 너무 이쁘네요. 님 인테리어 센스도 대단하시고 ^^
    전 미국에 사는데 렌트라 벽에 못을 못박아서.. 꾸미고 싶은데 할수있는게 없네요. 아쉬워요. 저렇게 잘할 자신은 없지만 ^^; 잘보고 갑니다. 구독할래요 ^^
    답글

  • 밀크 2012.09.08 01:28

    매일 읽기만하다가 오늘 처음으로 댓글다네요 ㅎ 인테리어 너무 이쁜거같아요 ㅠㅠ 저도 지금 일본인데 전 습기제거제는 다이소에서만 사지만 나머진 캔두나 세리아에서 사네요 ㅎ 디자인 아기자기하고 다이소와는 달리 100프로 105엔에 구입이 가능해서 좋은거같아요 ㅎ 다이소는 좋다싶음 210엔 315엔 이래서 ㅠㅠ 그런디 벽에 박을때 어떻게 하신건가요 ㅠ? 집 렌트가 아니라 구입하신건가요? 전 인테리어소품 벽에 박고싶어도 나갈때 배상해야할게 무서워서 못하고있네요 ㅠ 엘리님 못하는게 없으신거같아요 ㅎ 집이 잡지에서나 볼법한 인테리어라 부럽네요 ㅎ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09.09 11:51 신고

      벽에 못은 안 박았구요, "사시핀" 이라고 압정처럼 생긴게 있어요. 그걸로 꼭꼭 박아줬답니다. 못을 박아야 할 경우라면, 제 블로그에 일본집 못박으셔도 됩니다 라는 포스팅 찾아서 보시면 표시 안나게 복구 하는 법 있어요. 그거 참고하시면 돼요.

  • green frog 2012.09.08 10:30

    와우...아주 잘 꾸미셨어요.^^
    인테리어에 원낙 관심없는 일인인 제 눈에도, 소품들을 아주 적절하게 잘 이용하신 인테리어 같아요.
    엘리님은 재주도 많으시고, 집안 정리 해놓은 것 보니, 아주 야무지시네요.
    이런 와이프를 둔 엘리님의 낭군님은 럭키맨.^^
    답글

  • mithras 2012.09.09 08:50

    와~! 텔레비젼 대땅 크다아아아~~~ ㅋㅋ 이불이 얼룩말 무늬군요. 왠지 야성미가 물씬 ㅋㅋ 죄송
    답글

  • 익명 2012.09.19 12:27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09.19 12:36 신고

      저도 인테리어 센스있는 사람을 부러워 하던 사람중 한명이였어요. 센스는 타고 나는거라 생각했는데 많이 보고 많이 생각하니까 조금씩 감이 온다고나 할까요?
      우선 집을 깨끗이 정리하시고, 버려야 할 것들 다 버린 후, 꾸며주고 싶은 공간을 선택해서 다른 분들은 어떤식으로 꾸몄는지 검색하다 보면 감이 올거예요. 아~ 그리고 잡화점 같은데서 예쁘다고 무조건 사는것보다는 컨셉을 정해서 그 컨셉과 어울리는지를 생각한 후 구입하는것도 중요해요.

  • 익명 2012.09.19 18:33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고코아줌마 2012.10.17 01:20

    정말 예쁘게 꾸미셨네요. 행복한 기운이 막 뿜어져 나오는 것 같아요. ^^*
    전 엄두도 못내겠어요.. 유지가 안되요ㅠ

    레고 올려놓으신 남편분 넘 귀여우시네요 ㅎㅎ

    저도 반성하고 엘리님을 본받아야겠어요!! 일단은 청소부터 좀...


    답글

    • 스마일 엘리 2012.10.17 21:51 신고

      감사합니다. 저도 최근은 집 청소를 못했어요. 이래저래 여행 다녀오고 몸 안 좋다는 핑계로;;; 내일 싹 치우고, 이제 할로윈 준비해야죠. ^^

  • 듬직이 2013.11.03 08:49


    글도 잘쓰시고 센스도 있으시고~ ^^
    답글

  • 익명 2015.04.10 22:16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스마일 엘리 2015.04.11 01:25 신고

      だるま, 宮島라고 야후에 검색해보세요. 온라인에서 구할 수 있을지는 자도 잘 모르겠어요. 미야지마에서 구입한거거든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