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국 생활기

후덜덜 미국의 치과 비용

by 스마일 엘리 2018. 3. 26.
반응형

얼마 전 와플이와 제제의 치과 정기 검진이 있었습니다.

제제에게는 첫 검진이였고, 와플이에게는.... ㅠ.ㅠ 사실 와플이에게도 첫검진이였습니다.

진작에 데리고 갔어야 했는데 미국 병원은 다~ 예약제라 좀 인기있고, 잘한다고 소문난 어린이 치과를 갈려고 하니 예약이 한달 뒤에나 잡을 수 있다길래 다른데 더 알아보지 뭐.. 했다가 미루고 미룬게 2년... 뭐 이런 엄마가 다 있냐며;;;;

제가 열심히 치아 관리 잘 해주고 있다고 생각해서 당장 치과 가지 않아도 괜찮을거라는 근거없는 자신감이 있었던거죠.

그러다 얼마전 제가 치통으로 출산보다 더 한 고통을 겪고서야 하루빨리 와플이도 치과 검진을 받게해야 겠다 싶어 부랴부랴 예약을 잡았습니다.  역시나 3주 뒤에나 예약 잡아주더라고요. 

얼마나 잘하나 두고 볼테다!!!


​치과 문을 열고 들어서니 당일 진료 예정인 아이들의 이름이 이렇게 걸려 있었습니다.

우리 와플이와 제제 이름도 있고요, 저 이름들 안에 우리 남편 이름도 있고, 조카 이름도 있고... 갑자기 이름찾기 놀이?

​어린이 치과 답게 동심을 자극하는 벽장식

​보물 상자안에 가득 든 장난감

진료 다 끝나면 여기서 맘에드는 장난감과 물 담으면 색이 변하는 양치컵을 받아 갈 수 있어요.

​와플이의 첫 치과 검진이라니 사진도 찍게 해 주셨어요.

진료 잘 할 수 있을까 걱정했는데 집에서도 양치 잘 하고, 치실 열심히 해서인지 입도 잘 벌리고 있고, 클리닝 할 때도 치실 할 때도 너무너무 협조적이였습니다.

엑스레이 촬영할 때는 제가 제제 돌보느라 따라가진 못하고 소리만 들었는데 시키는대로 아주 잘 하더라구요. 늘 엄마 눈에는 뭐든 서투른 아기 같았는데 이렇게 보니 제법 어린이스러웠어요. ㅎㅎ

​진료도 받기 전에 벌써 선물 하나 골라 잡은 제제

제제도 막 집에서처럼 난봉꾼이 되어 여기저기 헤집고 돌아다닐 줄 알았더니 얌전히 악어 치카치카 시켜주면서 잘 기다리더라구요.

이렇게 제제도 검진 잘 받고, 와플이도 클리닝과 엑스레이까지 다 찍고 모든게 순조롭게 끝나나 했더니...

와플이에게 충치가 발견되었습니다. ㅠ.ㅠ

위 앞니 2개와 아래 어금니 1개에 충치가 있대요 ㅠ.ㅠ

나름 관리 열심히 한다고 지금까지도 제가 직접 와플이 이를 닦아 주는데, 충치가 생겼다니 다~ 제탓이죠. 뭐.

문제는 충치가 있다는것도 충격적인데, 4살짜리 아이 충치 3개 치료하는 치료비 내역서를 보고 또 한번 충격의 도가니에 빠졌습니다.

충치 3개를 두번에 나눠서 치료를 해야 하는데 앞니 2개 치료하는데 531불 (약 55만원)이구요. 어금니 1개 치료하는데 284불 (30만원)이랍니다.

다행히 보험이 있어서 보험으로 일정 금액 커버가 되는데 토탈 815불 중에서 보험이 커버하는 금액은 501불이고, 제가 지불해야 하는 금액은 313불입니다 .

미국은 건강 보험과 치과 보험이 따로라서 치과 보험을 따로 가입해야 하거든요. 그래서 매달 건강 보험료과 치과 보험료가 각각 나가는데, 치과 보험이 적용되고도 제가 지불해야 되는 금액이 저 정도라니!!!!

그냥 한국 나가는 김에 한국에서 보험없이 치료하는게 낫겠어요... 라고 쓰고 검색해 보니 한국도 어린이 치과의 충치 치료 비용중, 레진은 보험 적용이 안되서 개당 10만원정도 한다고 나오네요.

결국 미국은 보험 적용한 후의 금액이 313불이고, 한국은 보험이 적용안되고 30만원 정도 예상되니 이러나 저러나 제가 낼 금액은 같지만, 미국에서 치과 보험 없으면 그냥 한국 가서 치료하는 편이 낫겠어요.

그 보다도 사탕, 초콜렛등 단 음식 주지 말고, 달다구리 먹으면 바로바로 양치 시키고, 아예 충치가 생기지 않도록 제가 더 분발하는게 더 낫겠네요. ㅠ.ㅠ

 

반응형

댓글9

  • *loveme* 2018.03.26 10:10 신고

    미국이나 한국이나 치과 모습은 비슷하네요^^
    근데 치과비용은 후덜덜....
    아이가 참 귀엽네요^^ 잘 보고 갑니다~^^
    답글

  • 차포 2018.03.26 10:48 신고

    임플란트는 그래도 미국이 쌀거에요. 한타쪽 가면요..사시는 곳에서는 힘드시겠지만요...
    치과는 한국이 더 비싸다 생각 합니다....
    답글

  • J 2018.03.28 04:56

    음.. 제가 보기엔 한국에 보험있다면 한국이 휠휠휠씬 더 싸고 잘합니다.. 저도 미국살지만 진짜 치과는.. 특히 한국치과의사샘은 너무 고생스럽습니다ㅠ 좀 뭐가 1프러가 사람이 아니라 이가 안 맞개 만들어지는 희안한.. 전 한국 갈 수 있으면 한국가서 치료하려구요 열심히 관리 중입니다ㅠ 임플란트도 한국이 더 싸구요 더 잘합니다!!! 이건 진짜.......제가 치과땜에 너무 고생해서ㅠㅠ 아이들이 치과 치료 잘 했다니 귀엽고 이쁘네요 =) 아 저 호떡 해봤는데 진짜 쉽고 빠르게 되었어요!!!! 호떡 궁금할때마다 그렇게 해먹고있습니다 =) 포스팅 잘 봤습니다 =)
    답글

  • 익명 2018.03.28 16:57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마린걸 2018.03.31 20:39

    시험끝나구 엘리님 포스팅 몰아서 보니깐 너무 재밌어영~~ 허럴럴 미국에선 충치 총 3개 치료하면 85만원이 나오는군여ㄷㄷㄷ저는 막연한 아메리칸드림땜시 영어를 열공중이지만.. 미국가서 병원비땜시 파산나면 어떡하져ㅜㅋㅋ
    답글

    • Poisonivy 2018.04.02 00:04

      전 엘에이 살고 있는데 여기 병원비 진짜 후덜덜이에요..
      작년에 독감으로 열이 너무 심하게 올라서 응급실에 갔었는데 세시간동안 해준거라곤 목안에서 swab culture 한번 하고 항생제 처방. 나중에 청구서 온것 보니 $6,000이 넘더라구요.. 전 보험이 있어서 $150 정도만 냈지만요..

  • 마린걸 2018.03.31 20:43

    그리고 와플이랑 제제는 공공장소에서 어쩜 저렇게 차분할수있나요~ 꺅 와플이 첫검진 인증샷 느무 귀엽귀엽와플이가 사진발을 좀 아나봐여~~~
    답글

  • 익명 2018.04.09 02:01

    비밀댓글입니다
    답글

  • 알 수 없는 사용자 2018.04.10 12:10

    미국은 정말 병원가는게 무섭죠. 일단, 심각한 병일까봐 긴장되고 의사쌤을 만나 건강에 이상이 없다고 하며 한숨 돌리기 전에 billing이 두렵죠. 의료보험이 있어도 한국보다는 모든 면에서 비용이 많이 들죠. 최선의 방법은 예방인 듯 싶어요. 연령대별로 보험커버가 100%되는 진료를 정기적으로 받아두는 게 좋더라구요. (예약, 기다림의 변수는 있지만...)

    치과의 경우도 보험 커버로 1년에 2번 cleaning이 가능하더라구요. 이것만 잘 지켜도 충치가 많이 예방되고, 15세 이전의 미성년자는 불소치료도 미리 해주더라구요. 저희 딸 역시 4살 때 충격적인 충치치료 이후 매년 2번씩 검진을 잘 받아서 지금은 건치인이 되었죠.
    답글